5살 딸내미가 엄마를 부릅니다.

 

"엄마..빨리 와봐요...이것 좀 봐봐요..."

 

한창 그림 그리기와 글씨 쓰는 것에 열중하는 딸내미...

오늘은 또 새 작품(?)을 그리고 만들어 붙여 놓았더군요.

 

엄마, 아빠, 하랑이 한결이까지...

귀여운 토끼 가족입니다.

 

 

스케치북에 그냥 그릴수도 있지만

나름 색종이에 정성껏 그려 찢어 붙였습니다.

뉘집 딸인지 감각 있습니다.

고슴도치 맘의 주관적인 감상평이니 테클 반사 ^^

 

 

나름 표정도 다 다릅니다.

윙크 하는 요 아이가 바로 하랑이 자신이랍니다.

 

이 토끼가 가장 크길래 엄마인가 싶었는데...

크기별로 엄마, 아빠, 동생을 구분하는 것은 아닌가 봅니다.

 

 

저기저기 끝에 얍삽하고 작은 생쥐같이 생긴 저 토끼가 바로 한결이 토끼...

그 옆이 아빠토끼...ㅋㅋㅋ

 

 

5살 짜리 그림...

잘 그려 보았자 어른인 엄마 눈에는 그게 그거겠죠.

다만...가장 아래의 문구...

'행복한 우리가족'

요 한 문장에 엄마의 마음 한 구석이 공연스레 짠~~해 옵니다.

 

"하랑이는 우리 가족이어서 행복하니?"

"그럼요...엄마, 아빠도 좋고...한결이는..."

잠시 망설였습니다.

"한결이는 말썽쟁이지만 그래도 한결이는 귀여우니깐 좋아요."

 

 

사실 요즘 견디기 힘든 폭염에 아이들이나 저나 몸살을 앓고 있었습니다.

이런저런 일들도 많이 생겨 블로깅도 하기 어려웠구요.

 

나름 왠지 모를 압박감과 스트레스에 바이오리듬도 현저히 떨어져 있었는데

급...행복해 집니다.

그러게요...'행복한 우리가족'들이 되기 위해서는 엄마가 먼저 행복해야겠죠.

 

말복, 입추...오늘만 지나면 더위도 한풀 꺽인다 합니다.

제 아무리 폭염이 기세등등 맹위를 떨쳐도...

결국 가을은 오겠지요.

지치지 말고...모두 힘내세요.

 

행복한 우리 이웃들이 되시길 바랍니다 ^^

 

 

 

포토 베스트 감사합니다 ^^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ㅎㅎ아이들 때문에 웃고...행복해 지는 게 엄마입니다.
    하랑이 엄마...힘내세요. 아자 아자^^

    2012.08.07 15: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요런 작품 만들 때..참 대견스럽더라구요.
    저희집 6살 첫째도 가족사랑이 대단합니다^
    그 맛이 더워도 신나게 사나 봅니다~~

    2012.08.07 15: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한결이는...생쥐에 가깝네요. '행복화' 가정을 꼭 이루시길~~ ^^
    몸살걸려서 요즘 뜸하셨구나~ 오뉴월 감기는 개도 안걸리지만 칠팔월 몸살은 아무나
    걸리니 개의치 마시고 빨리 회복하시길..

    2012.08.07 17: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비밀댓글입니다

    2012.08.07 17:30 [ ADDR : EDIT/ DEL : REPLY ]
  5. ㅎㅎㅎ 한결이는 저도 한번에 알아봤어요.. ^^
    하랑이의 심리(?)를 저도 조금은 이해하고 있나봅니다 ㅋ
    그래도 함께 가족이어서 좋은 하랑이... 기분좋은 포스팅이에요~ ㅎㅎㅎ
    포베도 축하드리구요 ^^ 여름휴가는 안가시나요??

    2012.08.07 18: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요런 기특한 작품을!!
    저까지 미소가 지어지네요^^

    2012.08.07 18: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우선 엄마가 행복해야 아이들도 행복하다고 하더라구요~
    하랑님 늘 ~~웃음으로 가득한 나날의 연속이시길 기원합니다*^^*
    행복이 가득한 포스팅 잘보고 갑니다. 그럼 이만 총총~~~~~~~~~~~~^0^

    2012.08.07 20: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아이들이 만든건 뭐든지 작품이라죠.
    웬지 저까지 흐뭇합니다 ^^

    2012.08.09 08: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보는 내내 흐뭇하고 미소지어지는 포스팅이네요 ^_^
    구경 잘 하고 갑니다 :)

    2012.08.09 19: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그 기분 .. 기억 하죠 .. ^^
    이제는 열살 먹었다고 .. 십대 .. 라는 둥 .. 그러고 있습니다 ..^^

    건강하게 키우세요 ..

    2012.11.02 23: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