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속초에 있는설악워터피아를 갔다가

속초에 오면 꼭 먹어야 한다는오징어회를 먹기 위해

열심히 지도를 찾았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도에 보이는장사항,동명항,외옹치항 대포항 중에서 어디를 갈까?

하다가 눈에 들어온 동명항과 대포항~!

두 군대를 돌아보며 가격과 시설 분위기를 보러 숙소에서 출발 했습니다.

먼저 찾아간 곳은 동명항!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동명항 활어 센타의 모습 1층은 생선을 팔고

2층은 식당으로 사용 하더라구요

생각보다 규모가 작았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 새벽 운행을 마치고 돌아온 고기잡이 배의 모습 이에요

일렬로 쭉~ 늘어져있는 배에 오늘 새벽에 고기를 한가득

싣고 들어 오는 어부들의 표정이 떠올렸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동명항 입구에서 회를 말리는 모습...

처음엔 오징어 인 줄 알았는데 다른 종류였어요.

바닷 바람으로 말리는 회의 맛은 어떨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름 없이 번호 순서 대로 늘어져 있는 횟집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동명항에서 발견한 신기한 물고기..

무슨 물고기인지 물어봤는데 깜빡했다.. 기억이....ㅠㅠ

생선 처음보는 생김새에 두툼한 입술~!

 

 

마치 둘리에 나오는 우주생선괴물을 보는 것 같았습니다...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정말 큰 ~ 광어를 발견!! 내 손바닥을 10개는

늘어 놔야 나올 크기 더라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생선들의 원산지 표시 들..

모두 동해안 속초산 이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속초에서 유명한 오징어들을 말리는 모습...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바로 내가 제일 좋아 하는 반건조 오징어!!!

꺄악~!!!! 초고추장이나 마요네즈에 찍어서 먹고픈 마음을 꾹 눌르고

 

활어센타에 가서 흥정시작!

역시 오징어를 많이 팔더라구요~

 

 

대포항에도 가보고 싶은 마음에 방향을 돌려서 대포항으로 출발했어요

 

 

주차 :  ★★★  한시간에 천원!

분위기 :★★★개인적으로 회센타에서 먹는거는 no!

가격 :   ★★★★★오징어 네마리에 만원 와웅~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차를 하자 마자 보이는 벤치들

이곳에서 가족들이 모여서 이야기를 하거나 

간단한 튀김들을 먹고 있는 모습이 보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길게 늘어선 횟집들 이에요.

동명항은 바다가 아닌 입구에 회집이 늘어선 방면

대포항은 바다 바로 옆에 횟집들이 늘어서 있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입구에서 조금 들어가자마자 나오는 소라엄마 튀김집

역시 유명한 집이라 튀김을 사는 사람들이 많더라구요~

저도 튀김 한봉지를 샀습니다!

작은새우 10마리에 4천원..이죠 ^^

맛은 역시 고소하고 바삭한게 최고 더라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포항은 동명항과 다른게 항구 느낌이 난다고 할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조금 더 들어가다보면 시장같은 모습에 바닥에서 파는 횟집들이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광어 한마리에 만원 ~ 솔직히 약간 가격에서 실망은 했지만

그래도 싱싱하고 맛있어 보여서 간단한 요기로 한마리를 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 자리에서 즉석으로 회를 뜨는 모습 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바구니에 담가서 준 싱싱한 광어회~

옆에서 초고추장과 간장 야채를 사고

바다 바로 옆에 자리로 이동 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항구에서 먹는 회는 더욱 맛있는 것같아요

갓 잡아올린 생선이라 싱싱한 맛도 있지만

분위기가 좋더라구요

역시 회는 분위기 맛으로 항구에서 먹어야 될것 같아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본격적인 저녁을 먹으로 대포항 입구에 있는 대게 집으로 갔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4만원 짜리 대게 하나를 시켰어요~

살이 꽉꽉 차있고 푸집 했습니다.

반찬으로 나오는 전도 맛있 더라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게를 빼먹는 신기한 모양의 포크로 빼먹으면 저렇게

게살이 나옵니다.

한동한 아무 말 없이 모두 조용히 먹었습니다..

너무 맛있더라구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0원을 내면 게 껍질에 볶음밥을 비벼줍니다.

게 비빔밥!!

솔직히 게살보다 게 비빔밥이 더 땡겼어요

한 그릇을 뚝딱하니

해가 저물었 더라구요

 

 

주차 :  ★★★  기본 30분 -900원 추가 10분당 -500원

분위기 :★★★★★바다 바로 옆에서 먹는 그맛!!

가격 :  ★★★★광어 한마리에 만원 서울과 다를게 없는 가격은 좀..

 

배불리 먹고 내일설악워터피아에서 물놀이 할 생각에 ~

기분도 좋고 여행느낌 물씬~!

저는 개인적으로 대포항이 더 제 취향이 더라구요

그래도 동명항이나 대포항이나 속초산 생선을

맛있게 먹을 수 있는

강원도 대표 항구 였습니다 ~!!최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