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 둘을 데리고 커다란 짐 보따리를 들고 남편의 출장지를 향하여...
GoGo~~시외 버스를 타고 떠난 저의 통큰 여행지에 드디어 도착 했습니다.
설악 한화리조트...
자주 이용을 하긴 했었지만 리모델링 이후 쏘라노~라는 명칭으로 바뀐 뒤 처음으로

이용한 터라...많이도 기대를 했었지요.


오호~~없던 분수가 생겼군요. ㅋㅋㅋ
쏴~~콸콸~~
무더위를 날려 보내는 분수에 고되긴 했어도 여행의 흥이 한층 돋우어집니다.



나름 호수공원의 노래하는 분수의 레이져 쇼에도 끄떡없었는데...
여행지여서 그런지... 깜빡깜빡 단순하게
초록과 파랑을 오가는 쏘라노의 분수의 조명에도 어쩜 그리 마음이 동하는지...ㅋㅋ

'우~~멋있다...' 라는 저와 딸내미의 감탄에 열흘만에 만난 남편은 그저 흐뭇한 미소만 짓습니다. ㅋ


객실도 확실히 깔끔해 졌습니다.
약간의 낡은듯한 분위기는 모두 사라지고..
깔끔한 화이트 가구들로 분위기 Up~~~해주시고..!!!!


그동안 '어린 둘째 때문에...'라는 엄마의 핑계를 날려 주듯이...
낯선 여행지의 숙소에서도 마냥 신나게 다다다~~날아가듯이 기어 다니는 아들내미...ㅋㅋ


그러고 보니 정말 태어나서 제대로 된 여행을 해 본적이 없는 아들이네요.
여행이 뭡니까...가까운 공원도 아들이 어려서...라는 핑계로 잘 안가게 되더라구요.
마냥 신이났는지...두리번...두리번...!!!


그리곤 곧 환하게 웃어주십니다.
그냥 웃어만 주면 사진이 이쁘게 잘 나오겠건만...
흥분한 아들이 어찌나 빨리 도리도리...를 하는지...
차마 셧터 속도가 아들의 움직임을 따라잡을 수가 없네요 ㅠㅠ


아무리 좋아도...그건 먹는게 아닌데...!! ㅋㅋ
그래도 니가 좋다니...엄마도 흐뭇하구나...^^



나름 꾀나 용기도 필요했던 조금은 힘든 여정이었지만...
그 보람을 느끼게 해준 여행이었습니다.


큰 아이 하나였을때는 나름 가족 여행도 많이 다녔건만...
둘째가 태어난 이후로는 여러가지 부담감에 동네 공원조차 큰 맘을 먹고 나가곤 했던...
저희 가족의 첫 가족 여행....!!

달랑 두 개 난 치아를 몽땅(?) 드러내고 함박 웃음을 지어주는 아들의 백만불 짜리 미소 덕분에
엄마, 아빠도 마냥 행복해졌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ㅋㅋㅋ정말 너무 좋아하는데요 ㅎㅎㅎㅎ잘보고갑니다 좋은하루되세요

    2011.08.21 07: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ㅎㅎㅎㅎㅎ 너무 귀여워요~~

    2011.08.21 07: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비밀댓글입니다

    2011.08.21 07:54 [ ADDR : EDIT/ DEL : REPLY ]
  4. ㅎㅎㅎ한결이...첫 여행...아주 신났군요.

    귀여우ㅓ라.

    2011.08.21 08: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둘 째도 여행이 좋은가봐요~ ^^

    2011.08.21 10: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하랑이 동생의 해맑은 웃음이 모든 걸 말해 주네요^^

    2011.08.21 11: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표정이 너무 귀여워요 ㅎㅎ
    여행이 마음에 들엇나봐요 ㅎ

    2011.08.21 13: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야경이 멋지네요~
    리모델링해서 그런지 객실도 깨끗하고 깔끔해 보이고
    무엇보다 한결이 좋아하는 모습에 흐뭇해집니다~

    2011.08.21 13: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리모델링을 정말 멋스럽게 해논거 같던데 ㅎㅎㅎ^^
    즐거운 여행 되셨는지요?

    2011.08.21 20: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저도 얼마전 휴가를 속초로 다녀왔는데

    쏘라노를 예약 못해서 별관을 이용했거든요..

    쏘라노 정말 좋군요.. 워터파크가 옆에 있어서 좋을 것 같기도 하고..

    2011.08.21 20: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ㅎㅎ
    한결군 표정이 아주 밝아졌네요~~~
    저희도 드뎌 낼 여행 떠납니다~~~^^

    2011.08.21 22: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너무 즐거워하네요 ^^
    숙소의 외경도 아름답습니다.

    2011.08.21 22: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저희는 결혼하고 여행을 가본지가 없어요...

    아이들과 즐거운 추억을 한번 만들어보고 싶어요

    2011.08.21 23: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눈썹이랑 눈매가 쿨럭님을 꼭 닮아서.. 볼때마다 쿨럭님이 생각나네요 ^^;;

    2011.08.22 00: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정말 큰 모험길 떠나셨네요~ ^^
    애 둘 데리고는 도저히 혼자서는 먼길을 나서지 못하는 일인입니다. ㅠ.ㅠ
    이젠 제법 커서 비행기도 타고 한국을 왔다갔다하지만요~
    첨이 원래 힘든법인데...하랑맘님 대단하세요!! ㅎㅎ

    2011.08.22 00: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ㅎㅎ
    애기 너무 귀엽네요..ㅎㅎ
    모험길,,,수고하셨어요..ㅠ
    편안한밤 보내세요^^

    2011.08.22 02: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어라? 둘째를 낳으면 여행다니기 힘들어지는군요.
    이건 생각도 못한 복병인데요.
    음,,, 갓난아이 있으니 여행은 무리라고 생각했는데
    무리를 하더라도 태평이 하나일때 열심히 놀아둬야겠군요. ^^

    2011.08.22 04: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소중하니까~♥

    매번 눈팅만 하다 이 글은 덧글을 안 남길수가 없네요...
    한결이가 넘넘 귀여워요.
    인물이 점점 잘 생겨지는거 같구요.(아빠 많이 닮았지만 제가 보기엔 아빠보다 훨 미남이 될거란 생각이 듭니다.)
    마지막사진..
    컴퓨터를 보면서 "어떻게, 어떻게~~"를 연발합니다.
    제가 넘넘 예쁜아기를 보면 나오는 감탄사거등요.ㅋㅋ
    즐거운 여행 되세요..

    2011.08.22 11:41 [ ADDR : EDIT/ DEL : REPLY ]
  19. 이빨이 너무너무 귀엽네요...
    저희는 엄두를 못내고 올여름은 그냥 방콕했답니다...

    한화콘도가 멋지게 바뀌었군요... 즐거운 여행 되시길 바랩니다...

    2011.08.22 18: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한화리조트 객실 난간도 바뀌었네요^^
    한 때는 회사에서 꽁짜로 준 곳이라 여름마다 갔었던 곳,,,,
    추억이 새록새록~~입니다...

    2011.08.31 09: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