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에서 가장 존귀한 임금의 아들 세자였으나 세상에서 가장 굴욕적인 삶을 살다 간 소현...!



인조반정으로 왕이 된 인조의 장남으로 세자의 자리에 앉은 소현은 병자호란 이후  동생 봉림대군과 함께 
볼모로 청나라에서 8년의 기나긴 굴욕과 외로움의 시간을 보내고 돌아오게 된다.
실질적인 선진 문명을 이룬 청이 조선의 하늘이었던 명을 무너뜨리고,
북경을 점령하는 과정을 지켜 보았던 그가 조선의 왕이 될 수 있었다면
우리나라의 역사는 다시 한 번 쓰여지지 않았을까?
아니, 지지기반 없이 
혁신적이고 현실적인 정치에 눈을 뜬 그가 왕이 되었다면 더욱더 비극적인 결말로

치닫게 되었을까?

권력 앞에서는 부모도, 형제도, 친구도 없는
피비린내 나는 청국황실의 권력다툼의 소용돌이 속에서

오직 살아남기 위하여 
아버지인 인조에 대한 그리움과 충성심으로, 
내 백성들이 있는 고국으로 돌아오기 위해
낮추고 또 조심하며 살았던 그의 8년간의 볼모 생활...
그토록 꿈에 그리던 환국 후 단 두 달 만에 학질이라는 석연찮은 병명으로 세상을 떠나게 된다.
공식적인 사인은 그러하나, 아버지 인조에 의해 살해 되었다는 것이 공공연한 의혹이다.


현실과 동떨어진 탁상공론만을 일삼는 사대부들의 당파싸움에 의하여
얼마나 많은 인재들이 희생되었으며
우리나라 국가 발전에 저해가 되었는지는
이미 많은 기록들을 토대로 만든 역사서나 사극을 통하여 넉넉히 짐작 하고도 남음이다.

조선을 가장 사랑했으나,
결국은 버림을 받아 처, 자식들까지 줄줄이 죽임을 당해야만 했던 소현세자의
짧은 일생을 접하며
힘 없는 약소국의 설움,
지지기반이 없는 정치인의 말로를 보는 것 같아 서글퍼진다.

비단, 역사에서 뿐 아닌 
그들만의 권력다툼과 힘 없는 정치인의 희생,
주변 강대국들의 눈치를 보며 고래 싸움에 새우등 터지는 현실은

아직도 되풀이 되고있는

반 만년 정치사에 길이길이 안고 가야 할 숙제 인듯 하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소현세자가 독살만 되지 않았다면 한국의 역사가 달라졌을지도 모르는데
    안타까운 일이죠.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일요일 보내세요^^

    2011.03.20 08: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최정

    저도 소현세자에 대한 이야기를 많이 들어서 참 아는데 이런분은 사극이라도 해서 재조명 되어야 겠어요~!

    2011.03.20 08: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소현세자... 우리나라 역사 속 인물 중에 가장 비극적이면서도 안타까운 이력을 지닌 인물 중 하나지요.
    너무 드라마틱한 인생 때문에 많은 작품 속에서 다루어지기도 했고... 그만큼 놀랍고 매력적인 인물...
    사람의 역사도 나라의 역사도... 왠지 돌이켜보면 허무하기도 하고 짠하기도 하고... 그러네요,,^^

    2011.03.20 08: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하랑맘님 오늘 유난히 지적여 보여요 ㅎㅎㅎㅎ
    이제 진짜 봄비가 오는가봐요...^^
    즐거운 주말 하랑가족 댁에 축복이 함께 하길 바랄께요^^

    2011.03.20 08: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인조의 가장 잘못 두 가지 광해군을 무너뜨린 반정과 자기 아들 소현세자를 죽인 것입니다. 어쩌면 이 때부터 조선은 몰락이 시작되었다고 볼 수 있습니다.

    2011.03.20 08: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세상은 선인보다 악인이 더 많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어쩌다 하늘에서 내려주는 선각자 한명을 통해서
    나라가 변화되고 성장하죠.

    2011.03.20 08: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잘 보고 갑니다..
    정말 아직도 되풀이되고 있는 현실이 안타까워요ㅠㅠ

    2011.03.20 09: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반복되는 이 어리석은 역사들...

    2011.03.20 09: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저도 조선의 역사가 조작되었다는것을 좀들었어요
    조금 슬픕니다. 지금 대한민국 현실과..
    정말 그분은 살해 당하신건가요?ㅠㅠ

    2011.03.20 09: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정말 치욕과 비극의 역사입니다.
    그러나 요즘도 친일파들이 듣세하는 세상이라는 것이 눈물납니다.

    2011.03.20 09: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지지기반 없는 정치인의 말로라는 말이 가슴을 울리네요.
    바로 눈앞에 그런 역사가 있었기에...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2011.03.20 10: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내용은 다르지만 비슷하게 요즘도 계속 반복되는 것 같아 안타깝습니다.

    일요일이라고 오랫만에 등산 준비했는데 비가 주룩주룩..
    보일러 온도 올리고 방에서 뒹굴기 한번 해야 겠습니다.
    하랑맘님 즐거운 일요일 보내세요~ ^^

    2011.03.20 10:3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저도 예전에 그러한 생각을 했었더랬어요..
    소현세자 말고도 만약 저분이 왕에 자리에 앉았더라면...이라 생각드는 분이 몇몇 계신거같아요.
    참 안타까운 죽음이 많지요...다시 한번 생각해보게 되네요..

    2011.03.20 11: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권력투쟁.
    권력의 속성의 하나인 이 권력투쟁으로 희생물이 됐던 수많은 사람들이 있었지요.
    역사는 승자의 기록이기 때문에 좀더 객관적이고 전문적이 자료가 있어야 판단이 가능할 것 같습니다.

    2011.03.20 11: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하랑님~ 아빠소님 블로그 타고 방문드려요~
    종종 놀러오겠습니다. ^^
    즐거운 하루 되세요..

    2011.03.20 12: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어짜피 소현세자 관련 이야기도
    승자가 쓴 기록이기에....판단은 미루겠습다.
    역사 제대로 알기는 이처럼 저울추가 기울어진 승자의 기록을
    수평으로 맞추는 작업이겠지요.

    2011.03.20 12: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이런 역사가 계속 왜 되풀이되는지 모르겠네요

    2011.03.20 13: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개인적으로 조선사 최악의 왕으로 인조를 꼽습니다

    2011.03.21 07:3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전 소현세자의 얘기를 좀 진실되게 드라마로 봤으면 싶은...ㅎㅎ

    2011.03.21 14: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붉게 강조해주신...두줄의 글에서...
    현재의 상황과 어떤 한분이 머리에 떠오르네요...
    잘 못 된 역사는...더 이상 반복되지 않았으면 합니다...
    하긴...국사,도덕...등의 과목은...점점...소외되어 가니...
    안타깝습니다...

    2011.03.21 14: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