꼬미가 우리집에 온지...어느새 5개월이 되어간다.

 

처음 왔을때(2개월 차) 꼬미를 분양받는 샵에서 구매한

'로얄캐닌- 스타터'를 먹였고

'네츄럴 발란스-고구마&연어'를 먹이기도 했다.

 

일단 로얄캐닌은 알갱이가 작은편으로

단점은 냄새가 매우 심했다. ㅡㅡ;;

 

이건 많은 애견인들의 공통된 후기인 듯 하다.

 

 

'네츄럴 발란스-고구마&연어'

암꺼나....없어서 못먹는 식욕 폭발 꼬미는

두번째 사료도 잘 먹었다.

 

잘 먹길래 모험 안하고...

다시 내츄럴 발란스를 주문하려 했는데

요건 참 판매하는데가 별로 없다.

 

 

 

 

 

 

고민하며 폭풍 검색을 마치고

비슷한 이름의 회사 '내츄럴 코어-에코5 퍼피'

주문을 했다.

 

식욕이 왕성하긴 하지만

혹시라도 꼬미의 취향에 맞지 않을까봐

일단 1kg 두 봉지만 주문했다.

 

취향에 맞지 않을까봐 걱정이라며 또 굳이 두 봉지를 주문한 까닭은...

 

그래..맞다...ㅋ

두 봉은 해야 무료 배송 ^^;;;

 

 

 

 

 

 

앗 그 와중에 서비스까지...

우리 꼬미 좋아하는 개껌이다. ㅋㅋㅋ

 

쌀로 만든 소프트껌~!!!

잘 먹고 있다. ㅋ

 

 

 

 

내가 좋아하는 베이비 핑크~

포장은 일단 상큼하다.

 

 

 

 

많은분들이 네츄럴코어의 장점이라 말하는

낱개 포장...!!!

 

 

 

 

1kg 한 봉지에 5봉이 들어있으니

200g씩 포장되어 있나보다.

 

음...근데 1kg 단위의 사료는 양이 많지는 않으니...

굳이 낱개 포장까지는 안해도 될텐데...

비닐이 좀 아깝고 환경이 걱정된다는 아줌마스런...참견

 

사료를 커다란 '락앤락' 통에 담아서 보관하여

그리 눅눅해지진 않던데...

 

장마철엔 다르려나? ^^;;

 

 

 

 

유기농....!!! 표시...ㅋㅋ

울 애들도 걍 저렴한 채소나 과일 막 먹이며 키우는데

꼬미는 유기농...ㅡㅡ;;; ㅋㅋㅋㅋ

 

 

 

 

혹시....

했는데...

역시나...

까탈부리지 않고 잘 먹는다.

 

걍 없어서 못 먹는다. ㅋㅋㅋ

 

기호성은 진짜 개나 주라며 ^^;;

 

 

 

그려...잘 먹고 잘 자라줘서 고맙다....!!

 

 

 

에공...미용실에서

테디베어 컷을 하려면 조금 더 길러서 오랬는데

고걸 못 참고...

아그들 아부지가 꼬미 얼굴 털을 마구 잘라놓았다. ㅡㅡ;;

 

들쭉날쭉....!!!

그래도 꼬미 인물이 워낙에 좋으니..

그 털을 하고도 귀엽다는 나는야...고슴도치...ㅋㅋ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잘 자라고 있나 봅니다.ㅎㅎ

    안부 전합니다. 늘...온 가족...행복하세요

    2015.03.23 05: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유기농이라 더 잘 먹는것 같아요^^

    2015.03.27 03: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티스토리 툴바